iPhone 6S Plus 배터리 교체

© kiyong2 & Kiyong Ahn
© kiyong2 & Kiyong Ahn

작년 10월 아버지가 쓰시는 아이폰의 배터리 문제로 강남의 한 사설 업체에서 배터리를 교체한 적이 있습니다. (관련글)

그리고 약 두달 뒤 애플의 배터리 게이트로 교환 프로그램을 발표하였고 괜히 눈물이 났죠…

애플, 사과 성명 발표..”배터리 교체 비용 일부 지원”

애플의 배터리 교체 프로그램이 나왔을 당시 저도 바꿀까하다 별 문제가 없으니 그냥 쓰기로 했는데 제것도 지난 달 부터 배터리가 무섭게 없어지는 현상이 발생을 하였습니다.

가장 무서운건 아무리 배터리를 100%충전을 하더라도 오즈모모바일을 이용해 촬영을 하면 10분 연속 촬영도 어려울 정도로 급속히 없어지는 현상이 발생을 하여 배터리를 교체 하기로 하였습니다. (계속)

곤지암 (2017)

Source : Daum Movie
– 제작 –
하이브미디어코프
– 배급 –
쇼박스
영화 곤지암을 개봉을 하는 당일 조조로 영화를 보았습니다. 뭐 쇼박스의 공격적인 마케팅에 무릎을 꿇어 준 것이죠.

영화를 보고 난 뒤 첫번째 드는 생각은 딱 하나였습니다.

대체 이 영화가 관객에게 전달하고 싶은 것이 과연 무엇일까 하는 것이었습니다. 그리고 관객에게 듣고 싶은 말은 무엇인지 정말 궁금하다는 것이었습니다.

영화 곤지암은 세계적으로(?)아니 그냥 귀신나오는 곳으로 유명한 곤지암정신병원을 주제로 만든 영화인데, 해당 병원의 비밀을 풀려고 하는 것도 아니고 그렇다고 그 병원이 얼마나 공포스러운 곳인지를 보여주려고 한것도 아니고 참 어중간하게 이야기가 전개가 됩니다.

줄거리를 정말 짧게 설명을 하면 ‘호러 타임즈’ 멤버들이 곤지암정신병원에서 귀신체험을 하며 인터넷 방송을 한다… 뭐 이 내용이 전부입니다.

인물의 구성은 물론이고 스토리 전개방식 그리고 일오나는 사건까지 전부 진부한 스토리 뿐이고 페이크 다큐 형식으로 영화는 만들어졌는데 이건 뭐 재미도 없고 감동도 없고 참…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 (2017)

Source : Daum Movie
– 제작 –
청년필름
– 배급 –
쇼박스
국내에는 이런 저런 코미디 영화가 참 많이 있습니다. 하지만 성공을 하든 실패를 하든 대부분의 영화가 일회성으로 끝이 나는 경우가 많이 있는데요.

코미디 영화가 성공을 거둔 뒤 시리즈로 계속 나온 영화가 무엇이 있나? 하고 생각을 해보면 딱 3편의 영화가 생각이 납니다

가장 먼저 ‘가문의 영광’ 시리즈, 두번째는 ‘두사부일체’ 시리즈 그리고 이번에 본 ‘조선명탐정’ 시리즈 입니다.

추가로 ‘달마야 놀자’‘황산벌’‘평양성’으로 이어지는 시리즈 그리고 ‘주유소 습격사건’ 시리즈는 두편이 나오면서 시리즈로 쭉 나오나 했는데 2편에서 끝나 아쉬웠던 영화들이기도 합니다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이하 조선명탐정3)은 많지 않은 사극 코미디물로 1편 때 부터 상당히 좋아하던 영화였습니다.

그래서 2편을 보고 난 뒤에도 다음편이 나오기를 기대했던 영화였습니다.

그런 영화가 올해 초 제작발표회를 하면서 이 시리즈 물을 좋아하는 저에게는 기대감을 주었고, 영화관에서 본다 본다 하다 시간이 맞지 않아 결국 이번에 집에서 볼 수 있게 되어 이번에 보았습니다.

뭐 코미디 영화에서 이렇다 할 작품성을 논하기는 좀 힘듭니다. 물론 작품성이 대단한 코미디 영화도 있지만 우리나라에서는 현실적으로 거의 불가능한 공식이 되어버렸으니 그 부분은 언급을 하지 않고 넘어가겠습니다. (계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