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for the '1. 일상다반사' Category

Page 2 of 122

키보드 하나 질렀습니다만..

얼마만인지는 기억이 잘 나지는 않는데, 정말 오래간만에 키보드를 하나 질렀습니다.

스타필드 위례에 빵을 하나 사러 갔다가 호기심에 일렉트로마트를 들렀고 이런 저런 것을 구경을 하다 키보드 하나가 눈에 띄어 조금 고민을 하다 지르게 되었습니다.

무아스 기계식 블루투스 키보드 © kiyong2 & Kiyong Ahn.

바로 이 녀석입니다. 10만원이 조금 넘는 가격에 구입을 했는데요. 뭐랄까? 키감은 나쁘지 않은데, 단점을 이야기 하자면 높낮이가 조절이 되지 않는데 높이가 높아 키보드를 입력을 할 때 손이 조금 피곤합니다. 그리고 사진에서도 보이겠지만 오른쪽 시프트키가 작습니다. 그러다 보니 오타가 종종 발생을 하는데, 저 같은 경우 왼쪽 시프트 보다는 오른쪽 시프트를 누르는 경우가 많은데 은근히 신경이 쓰이는 대목입니다.

키는 청축으로 오랜시간 타이핑을 하기에는 조금 무리가 있고, 청축 특유의 소음으로 집이 아니면 다른 곳에서 사용하기 좀 애매한 제품인 것 같습니다. 배터리는 내장형이고, 블루투스 장비는 3대까지 연결이 가능하며, Windows와 Mac 모두 사용이 가능하며 iOS와 Android 역시 모두 호환을 합니다.

알고 구입을 했지만 가장 마음에 들지 않는 부분은 배터리가 내장형이라는 점인데, 케이블을 연결해 유선으로 사용이 가능하기는 하지만 그럴바에는 무선을 구입하지는 않았겠죠.

지금까지 이런 저런 키보드를 구입해 사용을 해보면서 이렇다 할 만족감을 준 키보드가 없었는데, 이 녀석은 어떤 모습을 보여줄 지 기대가 됩니다. 자세한 느낌은 조금더 사용을 해 본 뒤 이야기 해 보겠습니다.

요즘 날씨때문에..

Source : Daum 영화

근 며칠동안 10도에서 15도에 가까운 일교차가 거의 매일 이어지다 보니 결국, 감기에 걸려버렸네요.

지난 목요일 정도부터 코가 계속 간질간질 하더니 토요일(4일)에 잠실에서 있었던 불꽃축제를 구경다녀온 후 바로 본격적인 감기가 시작되어 버렸습니다.

콧물에 기침에 목도 아프고, 눈물이 나네요. 더군다나 내일도 대체 휴일이라 병원도 하지 않고.. 🙁

종합감기약을 먹고 어떻게 하든 버텨보려고 하는데 느낌에는 점점 더 심해질 것 같은데, 개인적으로 이맘때 감기에 한번걸리면 심하면 한달이상가는게 보통이라 걱정입니다.

감기 조심하세요. 요즘 엄청 유행인 거 같아요.

어벤져스 : 엔드게임 (2019)

어벤져스: 엔드게임(이하 엔드게임), 참으로 훌륭한 마무리였습니다. 조금, 아주 조금은 억지스러운 점도 있고, “이건 뭐야?”라는 장면도 몇몇 있기는 하였지만, 어벤져스 시리즈 중 가장 힘을 뺀 덕분일까? 기존의 영화보다 스토리가 꽤 탄탄했습니다.

이번 영화를 보기 전 영화에 앤트맨이 나온다는 것을 보고서는 일단 다른 영화는 다 제치고 앤트맨 시리즈를 봤습니다. MCU에서 만든 바로 직전의 영화인 캡틴마블도 있었지만 전 과감하게 앤트맨을 선택했죠.

앤트맨 시리즈 중 앤트맨과 와스프 쿠키영상에 스캇 랭고스트의 치유를 위해 양자 치유 입자를 채취하러 양자영역에 들어가 있을 때 행크 핌 박사와 그의 부인인 재닛 다인이 그리고 호프 다인까지 먼지가 되어 사라지는 장면이 나오는데 이 장면은 어벤져스:인피니티 워의 마지막인 타노스가 손가락을 튕겨 생명체의 절반이 먼지가 되어버리는 장면과 연결이 되기 때문에 어쩌면 상당히 중요한 쿠키영상이라고 생각을 했습니다.

Continue reading ‘어벤져스 : 엔드게임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