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for the '영화' Category

흥부 – 글로 세상을 바꾼 자 (2017)

설 연휴가 되기 전 영화를 좋아하시는 어머니를 위해 영화를 한편 예매를 했었는데, 바로 영화 ’흥부-글로 세상을 바꾼 자’ (이하 흥부) 였습니다.

영화를 예매를 하고 난 뒤 어머니께 말씀을 드리니 그렇지 않아도 버스에 광고가 많이 붙어 있어 궁금했던 영화라고 말씀을 하시더군요.

Source : Daum Movie

– 제작 –
영화사 궁, 발렌타인 필름
– 배급 –
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이야기로 들어가 영화는 배우 김주혁의 마지막 영화는 아니지만, 그가 고인이 된 뒤 개봉을 하는 영화라 기분이 묘하게 느껴지는 영화이기도 합니다.

큰 줄기는 영화 ‘방자전’과 비슷합니다. 예전부터 내려오던 이야기를 새롭게 각색을 해서 이 스토리는 이렇게 만들어졌을 것이다… 뭐 이런 식인 것이죠.

단순히 흥부전만 생각을 하고 이 영화를 접한 분이라면 “뭔 영화가 이러냐?” 라고 생각을 할 수 있는 스토리이지만 영화 방자전을 봤던 분이라면 큰 흐름이 비슷하기 때문에 이질감이 크게 있지는 않았을 영화라고 봅니다.

하지만 뭐랄까? 배우들의 연기가 그런 것인지 아니면 감독이 그렇게 주문을 한 것인지는 모르겠지만, 배우들의 연기가 조금은 오버스러운 모습을 보여줍니다.

보통의 영화나 드라마처럼 자연스러운 모습이 아닌 90년 스타일 좀 더 가서 80년대 스타일의 연기톤을 보여주는 것 같았습니다.

Continue reading ‘흥부 – 글로 세상을 바꾼 자 (2017)’

1987 (2017)

제작 : 우정필름
배급 : CJ엔터테인먼트

화제의 영화인 ‘신과 함께 – 죄와 벌’에 묻혀 화제성에 비해 크게 화제가 되지 않고 있는 영화인 영화 ‘1987’을 보았습니다.

이 영화에 대해 이렇다 할 정보는 없었고 단순히 트레일러만 보고 선택을 했던 영화입니다.

연기파 배우인 김윤석, 하정우, 유해진 그리고 박희순 등의 배우가 출연하여 배우들의 연기 대결 모습을 긴장감 있게 볼 수 있는 영화입니다.

특히 김정남 역의 설경구, 박종철 역에 여진구, 이한열 역에 강동원 등등 카메오들의 연기도 훌륭했던 영화입니다.

하지만 영화는 이렇다 할 클라이맥스가 없이 평이하게 흘러 조금 루즈한 느낌을 주는 영화이기도 합니다.

또한, 영화는 제목이 1987이라서 그런 것인지는 몰라도 정치적으로 多事多難(다사다난)했던 1987년의 일들을 너무나 포괄적으로 담으려고 해서 그런지 조금은 산만한 모습을 보이기도 합니다.

Continue reading ‘1987 (2017)’

신과 함께 – 죄와 벌 (2017)

간만에 영화 하나 봤습니다. 진짜 얼마 만에 영화관에서 영화를 본 것인지 감회가 새롭습니다. 적어도 얼추 3년 정도는 된 것 같네요. 매해 수십편씩 영화를 볼 정도로 영화 보는 것이 취미였던 적도 있는데, 어느 순간부터 멀리했던 것이 지금까지 왔네요.

롯데시네마 위례 내부 ⓒ kiyong2

몇 년 만에 영화를 봐서 그럴까? 이번에는 아침에 조용히 보고 싶어서 위례신도시에 유일하게 하나 있는 롯데시네마 위례에서 관람하였습니다. 집에서 가깝기도 해서요. 🙂

영화관에 차를 가지고 가니 영화관이 있는 건물에 도착해도 영화관 간판이 없는 것이 좀 당황스럽기까지 한 영화관이었습니다.

Continue reading ‘신과 함께 – 죄와 벌 (20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