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랄도 풍년이다 (a.k.a 또 찌라시?)

출처 : kiss png

인터넷상에 떠도는 찌라시 두개가 이제 본격적으로 언론에 나오면서 많은 사람들에게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모 PD와 모 배우가 서로 만나고 있다라는 찌라시와 모 가수와 모 배우가 서로 만나고 있다는 찌라시입니다. (참고로 자세한 내용은 직접 찾아보라)

전 개인적으로 그 찌라시가 맞던 틀리던 간에 믿지를 않습니다. 그리고 블로그에서도 언급을 하지 않습니다.

딱 한번 언급을 한 적이 있기는 한데 바로 노홍철에 관한 찌라시였는데 당시에도 좀 심각하게 느껴져 포스팅을 했던 것입니다.

그런데 이번의 경우도 좀 심각해 보입니다. 보통 이러한 찌라시는 하루에 한개 정도 나오고 만약 두어개가 나온다고 해도 서로 다른 내용의 찌라시인데 이번의 경우는 둘다 불륜에 관한 것으로 한 가정도 아닌 두 가정을 파탄 낼 수 있는 위험한 것이라는 점입니다.

보통 이러한 찌라시는 증권가에서 돈다고 하는데, 사실 따지고 보면 누군가가 임의로 만들어 증권가 찌라시라고 하면서 퍼트리는 경우가 대부분이라고 봅니다.

이는 요즘 한창 이슈가 되는 가짜뉴스와 같은 형식인데, 아무리 가십거리의 연예인이지만 이런 식의 놀이 아닌 놀이는 너무나 지나친 것 같습니다.

이번 찌라시 문제는 네명의 당사자 모두가 이 찌라시를 만들고 배포한 사람을 법적으로 강경 대응해야 할 것입니다.

구하라 (a.k.a Revenge Porn?)

Source : OSEN

구하라와 관련된 사건으로 연예계가 너무나 시끄럽습니다. 개인적으로 연예인들은 사생활은 관심이 없는데 이번의 경우 처음에는 구하라가 남자친구를 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가 쌍방폭행으로 변했고 그러다 이번에는 동영상 관련 기사가 나오면서 남자친구의 비겁하고 비열한 모습을 적날하게 노여준 사건으로 옮겨졌습니다.

폭행은 구하라가 폭행을 했던 남자친구가 폭행을 했던 제가 상관할 바는 아닙니다.

하지만 이번 문제는 바로 동영상입니다.

현재까지 알려진 것으로는 남자친구는 그 동영상으로 구하라의 연예생활을 못하게 하겠다고 발언을 한 것은 사실이고, 그리고 그가 주장하기로는 영상은 구하라가 찍자고 했다. 뭐 이 정도 까지입니다.

일단 여기서 남자친구가 언급을 한 동영상은 구하라가 찍자고 했다는 이 문제는 그 누구에게도 크게 문제될 것은 없다고 봅니다 서로 사랑을 하는 사이이고, 서로와 미래를 약속한 사이라면 동영상을 찍던, 사진을 찍던 문제가 될 것은 없다는 점다는 것입니다. 하지만 서로 그 결과물에 대해서는 보안을 철저히 해야겠죠.

그렇지만 이번처럼 그 결과물을 가지고 협박을 한다면 문제가 달라집니다. 영상을 상대방이 찍자고 했고 그 영상을 자신이 가지고 있다고 해도 그 영상을 본인이 마음대로 할 수 있는 것은 아니라는 점입니다.

Source : OSEN

이것은 소위 리벤지 포르노라고 하는데, 요즘은 과거에 비해 조금은 덜 하지만 아직도 인터넷을 조금만 돌아다녀보면 한달에 몇개씩은 꼭 새로운 것이 나타나는 것을 보면 상당히 심각한 수준이라고 봐야 할 것입니다.

특히나 이러한 영상이 해외로 옮겨가게 되면 사실상 영구적인 삭제가 불가능하다는 점을 생각하면 굉장히 심각한 것입니다.

우리나라에서 연예인 관련 리벤지 포르노가 올라왔던 것을 보면 대충 기억하기로만도 구하라를 제외하고도 대략 3명의 피해자가 있는데 이 모든 인물들이 아직까지 영상이 돌고 있어 피해 아닌 피해를 입고 있다는 것을 보면 알 수 있습니다.

지금 인터넷을 보면 벌써 구하라의 영상을 찾는다 또는 구입을 하고 싶다는 등의 글들이 조금씩 올라오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정말 한심합니다.

Source : Pluspng.com

누군가가 저에게와

“당신은 본적이 없어!”

라고 말을 하면 뭐, 할 말은 없습니다. 하지만 확실한 것은 저는 그 어떤 야동을 봐도 누군가에게 추천을 하고나 유포를 하지는 않습니다. 그것이 국내야동이든 해외야동이든 간에 말이죠.

이번 구하라 사건은 일단 동영상의 유무가 중요하지는 않은 사건 같고 남자친구가 정말 그 영상을 가지고 협박을 한 것이 맞느냐 아니냐에 따라 흘러갈 것 같습니다.

현재 보도된 내용이 확실하다면 남자친구의 협박은 기정사실이 될 것 같은데, 경찰이 어떻게 방향을 잡고 수사를 할 지 지켜봐야 할 것 같습니다.

애플 사칭 메일

애플 제품을 사용하는 분들에게는 가끔 비밀번호가 3회이상 입력오류가 있어 비밀번호를 재설정 해야한다는 메일이 날라옵니다. 그렇게 되면 대부분이 애플로 들어가 iCloud의 비밀번호를 변경을 하게 됩니다.

뭐 노출이 되었거나 로그인 시도가 있었으니 변경을 하는 것이 어쩌면 당연한 것이겠죠. 하지만 이럴때 반드시 확인을 해야 할 것이 있습니다. 바로 비밀번호를 재설정하라고 날라오는 링크가 애플 것인지 확인을 하는 것입니다.

ⓒ kiyong2 & Kiyong Ahn

메일이 날라오면 이런 메일이 날라옵니다. 제가 위에서 말을 한 것이 바로 SIGN ON 이라고 적혀있는 링크입니다. 링크를 타고 들어가기 전에 먼저 메일을 보낸 사람의 주소가 이상한 것을 느끼게 될 겁니다. 주소가 @Security.com입니다.

그렇습니다. 이것만 봐도 눈치가 빠른 분들은 애플이 보낸 것이 아니라는 것을 금방 알 수 있습니다.

하지만 메일 주소를 보지 않고 단순히 내용만 봐서는 이것이 사칭인지 아닌지를 알기 힘듭니다. 그런데 그거 아세요? 저 같은 경우 애플의 제품을 십수년 이용을 해 봤지만 제가 비밀번호를 몇번 틀렸을 때 이런 메일이 날라 온 적이 단 한번도 없었다는 점입니다. 보통은 해당페이지에서 비밀번호 오류 또는 분실을 처리하게 되죠.

뭐 그건 그거고 링크를 타고 들어가면,

ⓒ kiyong2 & Kiyong Ahn

이런 페이지로 넘어가게 됩니다. 보기에는 애플에서 운영을 하는 사이트 같죠? 하지만 요즘 애플은 이런 페이지가 일단 없습니다.

자 그렇다면 이 사이트가 가짜 사이트라는 것을 어떻게 알 수 있을까요? 바로 주소창에 있는 주소 입니다. 애플의 주소는 무조건 apple.com으로 끝이 난다고 보시면 됩니다. 왜냐? 그것이 애플의 1차도메인이니깐요.

그 예로 우리나라 주소인 https://apple.co.kr 을 입력하면 애플 고유 주소인 https://apple.com/kr 로 변경이 되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예전에는 국가별 주소를 사용하는 경우가 있었는데, 지금은 닷컴으로 다 통일이 되어있죠.

자, 그럼 이 사이트에 메일주소와 비밀번호를 입력을 하면 어떻게 될까요?

ⓒ kiyong2 & Kiyong Ahn

이게 로그인이 될까요? 아니면 자기들이 보낸 메일처럼 재설정하라고 하면서 페이지가 넘어갈까요?

ⓒ kiyong2 & Kiyong Ahn

이런 페이지가 나옵니다. 그렇습니다. 바로 개인정보를 요구하는 페이지 입니다. 이름은 물론 주소 그리고 카드정보까지 모두 입력을 하라고 합니다. 다시 말을 해 로그인 따위는 관심도 없고 그냥 사용자의 개인정보를 요구하는 것입니다.

이거 입력하면 끝입니다. 다시 말을 해 카드를 죽여야 한다는 것이죠.

이런 메일은 아무에게나 무차별하게 날라옵니다. 어쩔때는 1주일에 몇번도 날라오죠. 하지만 무조건 무시하세요. 그리고 진짜 비밀번호를 변경해야한다고 생각이 되시면 https://www.icloud.com으로 들어가 변경을 하셔야 합니다. 그래야 안심을 하고 변경이 가능합니다. 그리고 PC가 아닌 아이폰이나 아이패드에서 변경을 하시는 분이라면 설정에 들어가 변경을 하시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