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자탕

토요일, 집에서 빈둥빈둥 되다가 갑자기 감자탕 생각이 나서 감자탕을 포장해서 집에 가져와 어머니와 먹었네요.

감자탕을 이전 사무실을 그만둔 뒤 한번도 먹지 않았으니 대략 5,6년만에 먹어서 그런가? 하도 오래전에 먹어 맛도 기억이 나지 않았었는데 다시 감자탕의 맛이 살아나내요

5,6년만에 먹은 감자탕 ⓒkiyong2

#음식 #감자탕

본 사이트의 모든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3.0 (CC BY-NC-ND 3.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작성자 : kiyong2
분 류 : 1. 일상다반사, By iPhone
작성일 : 2017, 4월 29th, 토요일
꼬리표 : ,

0개의 댓글이 “감자탕”에 있습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