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 for '간첩'

간첩 (2012)

– 제작 –
ⓒ ㈜영화사 울림
– 배급 –
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간첩’. 개인적으로 이런 저런 기대감을 많이 가졌던 영화입니다. 왜냐하면 우리나라에서만 있을 수 있는 소재이고, 김명민, 염정아 등이 예고편만 봐서는 지금까지 보지 못했던 모습의 연기를 보여주었기 때문에 기대감을 많이 가졌던 영화입니다.

영화는 영화 제목에서 나타나듯이 간첩, 그 중에서도 우리나라에서 생활을 하면서 간첩질(?)을 하는 고정 간첩을 소재로 하고 있다는 점에서 조금은 새롭게 느껴졌습니다.

물론 이런 저런 영화에서 고정간첩을 다룬 적이 많이는 있지만, 이번 영화처럼 고정간첩 자체를 소재로 삼는 경우는 별로 없기 때문이죠. 사실 우리나라 여건상 간첩 그것도 고정간첩을 다루기는 좀 그런 것도 사실이죠.

스토리는 단순합니다. 북에서 한 인사가 넘어오게 되고 그 인사를 암살하기 위해 북에서 간첩이 내려와 우리나라의 고정간첩과 접선을 해서 그를 죽이려고 하는 뭐 그런 스토리입니다. 스포는 뺀 스토리이기는 해요..

스토리의 구조는 뭐랄까? 단순하지만 결코 단순하지만은 않습니다. 영화는 고정간첩을 소재로 하고 있지만, 그 고정간첩의 모습으로 우리네의 삶에 찌든 모습을 잘 보여주고 있습니다.

아내에게 구박을 받으며 맨날 돈에 쪼달리는 김명민, 자식을 혼자 키우며 부동산을 운영하면서 억척같이 살아가는 싱글맘 염정아, 목장을 하면서 한미FTA를 열심히 반대하면서 우리 한우를 지켜가는 정겨운 등등 우리 주변에서 쉽게 볼 수 있는 친근한 모습으로 캐릭터가 구성되어 있습니다.

그 중에서 김과장 역의 김명민과 강대리 역을 맡은 염정아의 연기가 참 인상적이고 기억에 많이 남는데, 가벼우면서도 가볍지 않은 모습으로 적정선을 잘 지켜가며 오버를 하지도 않고 그렇다고 좀 부족해 보이지도 않는 연기를 보여줍니다.

전체적인 스토리도 영화가 강약을 잘 조절을 하면서 진지할 때는 한없이 진지하고 가벼울 때는 한 없이 가벼운 극단적인 모습이 잘 조화가 되어 지루할 틈을 주지 않았습니다.

완벽하지는 않지만 그래도 괜찮은 영화라고 생각이 되는데요. 아무래도 배급사 때문에 영화관 편식이 있을 수 밖에 없는 상황인데, 특정 영화 때문에 상영관 확보도 어려운 상황에 개봉을 한지 얼마되지 않았는데도 상영횟수가 절반이상 줄어든 모습이 좀 아쉽게 느껴지는 영화입니다.

PS : 멘붕상태로 쓴 글입니다.

별점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