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 바람 바람 (2018)

Source : Daum Movie
– 제작 –
하이브미디어코프
– 배급 –
NEW

늦은 오후, 갑자기 영화 한편이 보고 싶었습니다. 그리하여 이런 저런 영화를 검색을 하다 며칠전 눈에 들어왔던 영화의 시간표를 찾아보았습니다. 그 영화는 이성민, 신하균, 송지효 그리고 이엘 이렇게 4명이 공동 주연을 맡은 영화 ’바람 바람 바람’ 입니다.

전, 영화를 한번 고르면 이런 저런 정보를 따로 찾아보지 않고 하다 못해 예고편도 보지 않는 편입니다. 다시 말을 하면 진짜 아무런 정보도 없이 감독이나 배우 그리고 괜히 끌리는 영화를 선택해 보는 성향이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가끔 스토리나 연출이 엉망이어서 굉장히 실망을 하는 경우도 상당히 많이 있었습니다.

영화 ‘바람 바람 바람’도 이렇다 할 정보 없이 개봉 전 영화를 포스터만 보고 그냥 어떤 영화일까? 하는 궁금증이 생겼던 영화입니다.

포스터를 보신 분이라면 아시겠지만 “뭘해도 외로운 어른들의 코미디가 온다!”라는 카피가 어떤 스타일의 영화인지 상상을 하게 하고 ‘청소년관람불가’라는 것이 “아.. 대충 이런게 나오겠구나..” 라는 생각을 가지게 합니다.

Source : Daum Movie
Source : Daum Movie

영화는 솔직히 그 생각이 크게 벗어나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문제는 여기서 발생을 합니다. 바람, 다시 말을 해 불륜이라는 소재가 큰 줄기를 이루고 잔가지로 이런 저런 스토리가 만들어지는 그런 영화인 줄 알았습니다. 하지만 불륜이라는 소재가 너무나 커서 잔가지 스토리가 너무 약합니다. 그 점이 좀 아쉽게 느껴지는 영화입니다.

영화를 보면 자칫 바람 다시 말을 해 불륜을 조금은 옹호하는 것은 아닌가? 하는 의구심이 들게 만드는 영화라고 봅니다. 불륜을 눈감아주고, 대신 뒤집어써주고, 깨끗한 척하고 그리고  일편단심인 척 하는 등등 단순히 스토리만 보면 불륜을 너무나 좋게 포장을 하려는 모습만 보였습니다.

전 영화를 보는 내내 영화가 어딘가 모르게 조금은 어렵게 느껴졌습니다. 물론 전체적인 스토리를 보면 불륜이라는 소재로 가볍고 유쾌하게 만든 영화이지만, 스토리를 집중적으로 생각을 하면서 영화를 보니 어딘가 모르게 조금은 어렵게 또는 난해하게 느껴지는 것이었습니다.

Source : Daum Movie
가족의 탄생 (2006)
Source : Daum Movie

Source : Daum Movie
좋지 아니한가 (2007)
Source : Daum Movie

또한 보는 내내 한 영화가 생각이 났었는데, 바로 영화 ’가족의 탄생’ 이었습니다. 그리고 나중에는 ’좋지 아니한가?’ 도 생각이 나더군요. 물론 언급을 한 두 영화와 이 영화는 그렇다 할 연관성은 없습니다. 그렇다고 스토리가 비슷하지도 않고 말이죠.

하지만 영화가 어딘가 느낌이 상당히 많이 비슷했습니다.

아마도 스토리를 끌고 가는 배우들의 힘과 감독의 연출력이 비슷해서 그런 것은 아닌가 생각을 합니다.

그래서 전 이 영화를 보는 내내 영화가 상당히 매력적으로 다가왔습니다. 누군가 와서 이 영화를 한번 더 보자고 하면 볼 의향이 있을 정도로 굉장히 매력적이었습니다.

극을 이끌어가는 이성민, 신하균의 연기와 이를 뒷받침 하는 송지효와 이엘의 연기 모두 너무나 매력적이었습니다.

그러나 이엘의 연기는 글쎄요. 나쁘지는 않았지만 이엘은 왜? 이런 스타일의 연기만 할까? 하는 의구심이 많이 들었는데요. 이런식의 연기를 계속하면 연기의 스펙트럼이 좁아져 롱런을 하기 힘들텐데 하는 걱정이 들 정도였습니다.

Source : Daum Movie
Source : Daum Movie

이병헌 감독의 연출력은 개인적인 생각으로 나름 좋았다고 봅니다. 이병헌 감독의 첫 상업영화인 ’스물’도 나름 괜찮은 모습을 보여주었는데, 이 영화에서는 조금 더 성숙해진 연출력을 보여주었다고 생각을 합니다.

뭐 몇몇 장면에서는 “왜? 이런 식으로 스토리를 전개했지?” 라는 생각이 들기도 했지만 전체적으로 흐름도 괜찮고, 어둡고 무거우며 불편함까지 느낄 수 있는 소재를 유쾌하게 풀어내어 나름 괜찮은 연출을 보여주었습니다.

영화 ‘바람 바람 바람’은 요즘 느낌의 영화는 아닙니다. 절대 아닙니다. 러닝타임 동안 이렇다 할 큰 사건이 일어나고 클라이맥스로 치닫으며 이야기 전개가 빠르게 흐르는 등 요즘 영화에서는 보기 힘든 스타일을 보여 주는데, 그래서 이런 스타일의 영화를 좋아하지 않는 분이라면 영화가 상당히 루즈하게 느낄 수 있습니다.

Source : Daum Movie
Source : Daum Movie

‘바람 바람 바람’은 불륜을 극혐하는 분들에게는 아무리 영화가 유쾌하게 풀어냈다고 해도 참 불편한 영화입니다. 하지만 영화 자체로만 본다면 나름 괜찮은 영화라고 봅니다.

PS : 이 영화의 제작사는 하이브미디어코프 라는 회사인데, 최근 본 영화 중 영화 ‘곤지암’이 이 제작사의 작품이더군요. 솔직히 곤지암은 개인적으로 영 아니었는데, 이건 뭐…

별점 : ★★★☆☆

곤지암 (2017)

Source : Daum Movie
– 제작 –
하이브미디어코프
– 배급 –
쇼박스
영화 곤지암을 개봉을 하는 당일 조조로 영화를 보았습니다. 뭐 쇼박스의 공격적인 마케팅에 무릎을 꿇어 준 것이죠.

영화를 보고 난 뒤 첫번째 드는 생각은 딱 하나였습니다.

대체 이 영화가 관객에게 전달하고 싶은 것이 과연 무엇일까 하는 것이었습니다. 그리고 관객에게 듣고 싶은 말은 무엇인지 정말 궁금하다는 것이었습니다.

영화 곤지암은 세계적으로(?)아니 그냥 귀신나오는 곳으로 유명한 곤지암정신병원을 주제로 만든 영화인데, 해당 병원의 비밀을 풀려고 하는 것도 아니고 그렇다고 그 병원이 얼마나 공포스러운 곳인지를 보여주려고 한것도 아니고 참 어중간하게 이야기가 전개가 됩니다.

줄거리를 정말 짧게 설명을 하면 ‘호러 타임즈’ 멤버들이 곤지암정신병원에서 귀신체험을 하며 인터넷 방송을 한다… 뭐 이 내용이 전부입니다.

인물의 구성은 물론이고 스토리 전개방식 그리고 일오나는 사건까지 전부 진부한 스토리 뿐이고 페이크 다큐 형식으로 영화는 만들어졌는데 이건 뭐 재미도 없고 감동도 없고 참…

Source : Daum Movie
Source : Daum Movie

보통의 공포영화는 보는 사람에게 하여금 몸에 힘이 팍 들어가게 한 뒤 공포적인 모습이나 행동들이 하나씩 툭툭 튀어나와 보는 사람에게 하여금 공포를 느끼게 하는 것이 보통입니다.

하지만 이 영화는 보는 내내 힘이 들어간다기 보다는 축축 늘어지는 이야기로 전개가 되고 스토리상에서 공포가 목적이 아닌 방송이 목적이기에 관객으로 하여금 이건 공포 영화가 아니라 그냥 유튜브 스트리밍 방송이다라고 말을 하는 것 같았습니다.

그러니 영화가 공포영화로 다가오는 것이 아닌 단순히 방구석에서나 볼 수 있는 괴짜들의 공포체험 같이 관객들에게 다가와 편집으로 관객을 간간이 놀라게 하는 것 말고는 이렇다 할 감흥이 없다는 점입니다.

아마 감독도 이것을 영화가 아닌 자신이 인터넷 공포 방송으로 하면 어떻게 만들까? 하는 생각을 하다 이 영화를 만든 것 같습니다.

Source : Daum Movie
Source : Daum Movie

또한 영화의 제목이 곤지암이고 장소가 곤지암정신병원이지만 영화에서 이 장소가 거기다! 라고 말을 하는 것도 아니고 참.. 이 영화의 제목이 왜? 곤지암인지 도무지 이해를 하려고 해도 이해가 되지 않는 부분이었습니다.

솔직히 해당 장소에서 촬영을 한 것도 아닐 것이고, 그렇다고 해당 병원의 전경을 보여주며 들어가는 모습을 보여주는 것도 아니고 대체 왜???

하지만 이 영화에서 나쁘지 않있던 것은 배우들의 연기였습니다.

톱스타가 한명도 나오지 않는 영화이기는 하지만 배우들의 모습이 클로우즈업 되는 부분이 상당히 많음에도 배우들의 디테일한 표정 연기가 괜찮은 편입니다.

뭐 물론 모든 배우가 훌륭한 연기를 보여준 것은 아니지만 대체로 나쁘지는 않은 모습을 보여줘 그나마 위안이 되었던 부분입니다.

Source : Daum Movie
Source : Daum Movie

감독의 연출은 나쁘지는 않았습니다. 전체적인 스토리가 물 흐르듯이 잘 흘러가고 배우들의 배역이 좀 진부한 모습을 보여주기는 하지만 전체적으로 잘 다듬어 져 있다고 봅니다.

감독의 연출작을 보면 기담도 나름 괜찮았고, 무서운이야기1,2 시리즈도 나름 괜찮았는데, 이 영화는 왜…

영화 곤지암은 배급사인 쇼박스는 물론이고 CGV에서도 굉장히 공격적으로 마케팅을 하고 있는 영화입니다. 영화를 보면 알겠지만 티켓파워가 있는 배우가 전무하기 때문에 공격적인 마케팅으로 일단 제작비라도 뽑아보자 라는 생각으로 이러한 마케팅을 진행한 것은 아닌지 생각이 됩니다.

여튼 공포영화가 배우들의 연기력만으로 커버가 되는 장르의 영화가 아니기 때문에 영화 곤지암은 정말 실망을 넘어 입에서 욕이 안 나오면 다행이라는 생각이 들 정도의 영화였습니다.

별점 : ★☆☆☆☆

PS : 니들이 만들고 싶은 영화가 혹시 블레어위치 같은 영화였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