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 for '국회의원'

Me Too

개인적으로 미투 운동에 크게 관심이 가지 않았었습니다. 그건 지금도 크게 다르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미투 운동의 기사가 나면 기사 하나하나를 유심히 보고 있었죠.

그런데, 며칠전 정치인들이 가해자인 미투가 증언되면서, 본이 아니게 온통 신경이 그 쪽으로 쓰이고 있습니다.

안희정 충남도지사가 가해자로 나온 미투 증언이 나올때 까지는 놀라기는 했지만, 크게 뭐… 했지만 오늘 정봉주 전 의원의 미투 증언이 나오면서, 뭔가 심각하게 돌아가고 있구나? 라는 생각이 들어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

Source : 국제신문

Source : 국제신문

일단 정봉주 의원의 경우 이제 기사가 나온 것이기 때문에 좀 더 지켜봐야겠지만, 안희정 전 지사의 경우 참…

뭐 안희정 전 지사가 굉장히 잘못을 한 것은 사실입니다. 하지만 100번 아니 1000번을 양보해 안희정이 욱하는 마음에 한번 실수를 했다 치죠. 하지만 한번은 실수라고 할 수 있지만 4번의 성폭행은 실수가 아닌 상습이라고 밖에 볼 수 없습니다.

더군다나 피해자가 본인 말고 다른 피해자가 또 있다는 말을 하는 것을 보면, 글쎄요…

Source : YTN

Source : YTN

현재까지 공식적으로는 두명의 가해자가 등장을 했지만, 모르긴 몰라도 십수명의 정치인들이 더 나타날 확률이 높습니다. 특히 지방선거를 앞두고 있는 시점이라 광역의원이나 기초의원 그리고 각종 단체장 입후보자들에 대한 미투가 나올 확률이 굉장히 높다는 점입니다.

Source : 나무위키

Source : 나무위키

미투 운동에 대해 사실 정치권은 무관심했던 것이 사실입니다. 하다 못해 청와대도 무관심 아닌 무관심을 보이고 있었으니 말은 다 했죠.

정치인들에 관한 미투가 나오면서, 국회는 시끄럽지만 청와대는 아직까지 입을 봉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또한 지금까지 입을 다물고 있다가 정치인 미투가 나오자 잠시 입을 열다 닫은 여성가족부, 그리고 인권을 철저히 짓밟은 행위에 입을 닫고있는 국가인권위 등이 앞장을 서서 피해자들의 인권을 지켜야 할 것입니다.

특히 국회의원들은 여야, 진보 보수를 떠나 여성의원들이 모여 이번 문제에 철저히 대책을 세워야 하고, 남성에 의해 피해를 입은 여성과 함께 여성에 의해 피해를 입은 남성에 대해서도 조사를 해 입을 열지 못하고 있는 남성들의 이야기도 들어주어야 할 것입니다.

PS : 안희정, 수일째 잠적중인데, 설마…..

PS 2 : 청와대는 탁현민 행정관에 대한 조사를 하던 아니면 그를 내치던 확실히 했으면 합니다.

D-5) 그들의 예상 밖의 모습

kukmin정말 혼란스럽네요. 전 지난번 포스팅에서 국민의당의 의석수가 10~15석 정도가 될 것 같다고 말을 했었습니다.

그런데 요즘 국민의당의 지지도를 보면 상당히 놀랄수 밖에 없습니다.

일단 전라도 광주전라북도지역에서 엄청난 세몰이를 하고 있고, 방송을 통해 보면 적지 않은 유권자들이 지역구 후보와 정당 투표를 다르게 투표하겠다는 보도가 적지 않다는 점을 보면, 정당투표에서도 적지 않은 지지율을 받을 것 같습니다.

지난번 글을 쓸때 까지만 해도 전 비례대표는 3,4석 정도를 생각을 했는데, 지금 모습으로 보면 5석이상도 가능할 것 같고, 지역구는 자세히 얼마나 될지는 모르겠지만, 비례를 포함 원내교섭단체1는 구성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66895_47087_1649-2

출처 : 시사위크

국민의당 대표인 안철수 후보는 지금까지 정치를 하면서 판단이 매우 늦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이는 좋게 말을 하면 상당히 신중한 것이고, 나쁘게 말을 하면 타이밍을 자꾸 놓치는 뒷북 정치의 진수를 보여주는 모습이기도 한데, 이번 총선에서는 전혀 그런 모습을 보여주지 않고 있습니다.

뒷북 정치는 없어지고, 쓸데없는 신중함 역시 없어졌습니다. 무슨 사건이 발생을 하면 그때그때 바로 언급을 하며, 나쁘지 않은 모습을 보이고 있다는 점입니다.

아마도 그렇기 때문에 정당의 지지도가 오르고 있는 것 같습니다.

하지만 아무리 뛰고 날고 한다고 해도 국민의당이 더불어민주당을 이기기는 힘들 것입니다. 의석수도 2배이상으로 차이가 날 수도 있습니다. 아니 차이가 날 것입니다.

만약 국민의당은 원내교섭단체를 구성한다고 해도 국회에 들어가면 크게 목소리를 내기는 힘들 수 있습니다. 허나 국회에서 각 투표에 캐스팅보트2 역할을 할 수 있다는 점에서 국회에서 무시 하지 못할 정당으로 존재 할 것으로 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