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 for '신당'

D-20) 안철수는 확실히 해라

안철수 전 후보가 대통령 후보에서 사퇴를 하고 나서 어영부영 문재인 민주통합당 후보로 단일화를 이루고 난 뒤 본격적인 선거운동이 레이스를 하고 있는 가운데, 안철수 전 후보가 울먹이며, “단일후보는 이제 문재인이다”라는 말만 남긴채 잠적을 하다 시피 하고 있어 문재인 후보로써는 힘든 선거운동이 되고 있습니다.

일단 안철수 전 후보의 공약은 그가 지지표명을 확실히 하고 있지 않아 새누리당박근혜 후보와 문재인 후보가 서로 나눠서 하는 먹는 먹이가 되어버렸고, 그가 확실히 하지 않고 있는 바람에 지지자들 역시 양쪽으로 갈리거나 아니면 아예 지지하는 후보가 없어지는 등의 애매모한 모습이 되어가고 있습니다.

이는 모든 것이 안철수 전 후보의 잘못입니다. 그는 우리 정치가 쇄신을 해야 한다고 하면서 막상 본인이 지저분한 플래이를 하고 있다는 점입니다.

기본적으로 단일후보가 되면 단일후보를 지지하는 연설을 하면서 그와 같이 아니면 단독적으로 지지연설을 하는 행동을 하는 것이 기본적인 행동입니다. 그러나 그는 지지연설은 둘째치고 잠적을 하다시피 하고 있어 정치권 그 중에서도 특히 민주통합당에게는 계륵(鷄肋)같은 존재가 되어버렸습니다.

안철수 전 후보를 버리자니 그를 지지하다 자신에게 온 지지자들이 이탈을 할 것 같고, 껴 안고 가자니 뭐하나 도와주는 것이 없으니 애매한 상황인 것 같습니다.

* 출처 : 한국일보, * 저작권 : 연합뉴스

지금 안철수 전 후보의 이러한 모습은 아무래도 자신의 존재감을 정치권에 확실히 각인을 시키려는 의도가 있는 것은 아닐까 생각을 합니다. 정치권에서 이런 저런 기반도 없고 영향력도 미비한 그가 이번 대선에서 누구 한명을 확실하게 지지하는 모습을 보이지 않으므로써 새누리당은 물론이고, 민주통합당까지 자신을 무시하지 못하고 보이지 않는 구애의 손길을 계속 보낼 수 있기 때문은 아닌가 합니다.

그리고 이런식으로 질질 끌다가 선거 2,3일을 앞두고 문재인 후보를 지지한다는 말을 하면서 본격적으로 지지연설을 하면서 다니면 자신을 지지했던 지지층이 문재인 후보에게 한번에 쭉 흡수가 될 수 있다고 생각을 하고 있는 것 같기도 합니다.

안철수 전 후보는 이번 대선이 끝이 나도 정치권에 남아있을 것을 표명한 적이 있습니다. 이는 반대로 말을 해서 자신만을 위한 정당을 창당하고 본격적인 정치인 생활을 할 수 있다는 뜻도 됩니다. 아마도 안철수의 진심캠프에 있던 사람들을 중심으로 당을 창당하지 않을까 생각을 하는데요.

지금의 이러한 모습으로 봐서는 그는 창당을 해봤자 새누리당이나 민주통합당처럼 오랜 정당으로 남기 힘들고, 매번 선거때마다 나타났다 없어지는 뭐 그런 정당이 될 수 있다고 봅니다.

뭐 그건 나중 이야기이고, 안철수 전 후보는 만약 정권교체를 위해서 자신이 했던 말인 백의종군(白衣從軍)을 하고 싶다면 지금 당장이라도 나와 문재인 후보의 당선을 위해 조금이라도 노력을 하는 모습을 보여야 합니다.

PS : 전 선거를 보다보다 후보도 아닌 사람이 이렇게 대선에 영향력을 미치는 것은 처음 보는 것 같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