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마존 에코 명령을 우리말로?

아마존 에코는 기본적으로 영어와 일본어 등등 몇몇 나라의 언어만 지원을 합니다. 그 중 우리나라는 뭐 당연한 일이겠지만 포함이 되지 않고 있죠.

그래서 우리나라에서 구입을 한 분이라면 영어를 엄청나게 잘하지 않는 이상 능숙하게 에코를 이용하기는 쉽지 않은 건 사실입니다. 뭐, 아무리 엉터리 영어로 말을 해도 알아듣는 알렉사이지만 그것도 어느 정도 한계가 있습니다.

그렇지만 우리말로 명령을 내릴 수 있게 해주는 앱이 있습니다.

Flex for Alexa Echo Dot App, Source : Apple App Store

바로 ‘Flex for Alexa Echo Dot App’(iOS)이라는 앱입니다.

이 앱은 에코가 지원하지 않는 언어들을 우회적으로 지원을 해주는 앱으로 한국어도 지원을 해 우리말로 명령을 내려도 에코가 알아듣고 대답을 해주게 됩니다.

Flex for Alexa Echo Dot App, Source : Apple App Store

그러나 문제가 있으니 바로 가격입니다.

현재 이 앱은 한번 다운로드를 받으면 기본 3일은 무료로 지원을 합니다. 그런 다음 결제가 이루어지게 되는데, 주간 구독과, 월간 구독 그리고 평생구독 이렇게 3개의 프로그램이 있는데, 주간은 $4.99, 월간은 $12.99 마지막으로 평생은 $39.99에 판매가 되고 있는 앱입니다.

가격을 보면 한번만 구입을 하면 되는 평생구독으로 유도하려는 것 같은데, 비용이 에코닷의 가격보다 비싸 머뭇거리게 하는 가격입니다.

저는 구입은 하지 않고 잠깐만 사용을 해보았는데요. 나름 괜찮은 능력을 보여주는 앱니다.

하지만 여기도 문제가 있으니 3일무료를 클릭하게 되면 3일이 지나면 바로 결제가 이루어지기 때문에 시험삼아 3일무료를 클릭을 했다면 얼른 구독관리는 곳으로 들어가 구독을 해지해야 합니다. 만약 구독을 원하지 않는데, 모르고 쭉~ 간다면 엄청난 요금 폭탄을 맞을 수도 있으니 말이죠.

마지막으로 이 앱을 통해 우리말로 명령을 해도 대답은 ‘알렉사’가 기기에 설정된 언어로 하니 당황하지 마세요~

벌써 1년..

벌써 1년이 되었습니다.

뭐가? 1년이라는거야?

라고 물으시면, 지난해 이맘때 구독을 하던 애플뮤직이 벌써 1년이 된 것입니다.

며칠 전 애플뮤직에서 알림이 왔는데, 그냥 무시를 했었죠. 그러다 오늘 음악을 들으려고 하니 ,

아이폰 음악 앱 캡쳐

바로 플랜을 선택하라는 것이었습니다.

어? 이거 어쩌지???

라는 생각으로 음악 듣는 것을 포기하고 기존에 구입을 했던 음악만 듣고 있습니다.

다시 가입을 하려고 하니 1년 구독료가 $99로 적은 금액도 아니고, 그렇다고 안쓰기에는 다른 음원서비스 업체는 도무지 못쓰겠고, 참 고민이네요.

아, 참고로 한국에서 서비스 중인 애플뮤직은 1년이용권이 없습니다. 전 미국계정을 사용중이에요.

출처 : 애플뮤직

사실 얼마전 구입을 한 구글 홈에서 테스트를 해보기 위해 벅스의 서비스에 가입을 하기는 했는데, 사용이 불편해 구글 홈에서 만 쓰고 있어, 조금 사용하다 취소를 해버릴 생각이기 때문입니다.

일단 구입을 한 음원과 벅스로 어찌어찌 버틴 다음 아이팟을 살리기가 끝이 나면 그 때 생각을 해 봐야 할 것 같네요.

iPhone XS MAX를 사야할 이유가…

Source : Apple Inc.

지난달 새로운 아이폰이 출시가 되었는데요. 한국에는 아직 나오지 않았죠. 뭐 사실 사전 전파인증 제도가 있는 우리나라에서 1차 출시란 있을 수 없는 일이죠.

뭐 그건 그거고, 이번달 아무리 늦어도 11월 초에는 판매를 시작할 아이폰을 구입을 할까? 말까? 하고 상당히 많은 고민을 하고 있는데요. 특히나 XS와 XS MAX의 차이가 크기와 배터리 용량 밖에 없어 둘 중에 어느 것을 구입을 해야하나 적지 않은 고민을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XS MAX로 약간 기울어져 있기는 합니다. 뭐 어차피 지금 쓰고 있는 것이 XS MAX와 크기가 같은 6S PLUS를 시용하고 있어 크기에 대한 부담은 그리 크지 않은데, 문제는 가격…

제가 생각을 하고 있는 용량은 256GB를 생각하고 있는데, 상황을 봐서 512GB를 구입할까 하는 생각도 하기 있기 때문인데요. 512GB의 경우 한국에 정식발매를 하면 아무리 저렴해도 180만원 이상은 갈 것 같아서 입니다.

일단 모든 것을 다 떠나서 XS냐 XS MAX냐 하는 고민을 최종 해결을 하야 하는데, 바로 오늘 그 문제를 얼떨결에 해결을 했습니다.

어떻게 해결을 했냐? 바로… (계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