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영상…

요즘 블로그에 몇개의 동영상을 올리기 시작을 하면서 동영상을 어디에 올려야 하는 딜레마에 빠져 있습니다. 유튜브는 싫고 유료로 사용을 하고 있는 플리커는 사진에 특화된 서비스라 동영상 시간이 10분이 넘으면 가차없이 넘는부분이 짤려 버리니 말이죠.

그래서 일단은 짧은 영상은 플리커에 올려 이곳에 임배드를 하는데, 얼마전 올린 한 영상은 15분이 되니 플리커가 안되어서 어쩔 수 없이 오래전 사용을 했던 데일리모션에 올리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데일리모션은 속도가 문제가 있어 다른 곳을 알아보다 비메오에 다시 올렸었는데, 이곳을 사용하려면 어쩔 수 없이 유료를 선택해야 하는데, 유료가 문제가 아니라 유료로 영상을 올렸다가 결제를 중단해 버리면 영상이 지워질 수 있기 때문에 올렸다 다시 중단을 했습니다.

일단 비메오는 유료로 결제를 하기 전 무료체험으로 영상을 올린 것이라 기간이 되면 삭제가 되는지 확인을 해 본 뒤 결정을 해도 될 것 같아 지켜보기로 했습니다.

유튜브가 이번 달부터 내부규정이 바뀌어 무조건 광고가 붙기 때문에 이런 문제가 생기게 된 것인데, 데일리모션도 광고가 가끔 나오든데 고민입니다. 일단은 10분이 넘지 않는 영상은 플리커, 10분이 넘는 영상은 데일리모션을 이용하게 되지 않을까 생각이 됩니다.

괜찮을까?

저는 어제 영화 한편을 편집을 해 데일리모션에 올리고 블로그에도 올렸습니다. 뭐 보신 분도 있고 보시지 않은 분들도 있겠지만, 2시간 가까이 되는 영화를 영화의 흐름을 깨지 않는 범위 안에서 30분정도로줄이는 것은 나름 엄청난 노동이었습니다.

Source : THIS IS GAME

그 영상을 올리고 나서 계속 연재를 하기 위해 자막을 빼고 편집 작업만 한 영화가 두편..

그런데 불현듯 갑자기 저작권에 관한 생각이 들었습니다.

“과연 저작권에 문제가 없을까??”

일단 따져보면 보면 고전 영화기 때문에 대부분의 저작권을 가지고 있는 영화사는 문을 닫았을 것입니다. 하지만 영화를 제작한 감독이 있고, 그 저작권을 다른 곳으로 넘겨 다른 기관에서 관리를 하고 있는 영화도 있을 것이라는 생각을 하였습니다.

그래서 저는 일단 지금까지 편집을 해놓은 영화들을 모두 삭제를 하였고, 이미 올린 한편의 영상은 일단은 그냥 두기로 하였습니다.

Source : Dailymotion

사실 유튜브에 본격적으로 올리고 싶었으나 저작권이 좀 신경이 쓰여 감시가 조금 덜한 데일리모션에 올린 것은 사실입니다. 그래서 계속 올려볼까 했는데, 저작권 때문에 계속 신경이 쓰여 그러면 안될 것 같은 입장입니다.

문제가 생기면 데일리모션에서 연락이 오거나 영상을 삭제를 할 텐데 일단 두고 봐야 할 것 같네요.

오래간만에

출처 : 이 풍진 세상에 (블로그)

마지막 글을 올린 것이 지난 11월 26일 이었으니 정말 오래간만에 글을 올립니다.

개인적으로 하고 있는 일이 12월, 1월 그리고 2월초까지는 늘 바쁜 나날을 보내는 일이라 매년 이런 식으로 글이 없거나 드문 드문 글을 올리는 일이 다반사입니다.

글이 올리지 않는 동안 이런 저런 물건을 구입을 해서 사용을 하기도 하였고, 이런 저런 영화를 보면서 리뷰를 서야 하는데… 라는 생각으로 하루하루를 보내기도 하였습니다.

하지만 하고 있는 일이 정신이 없는 것도 있지만, 올해 시작을 하면서 객기 아닌 객기로 일을 하다 팔 그것도 오른손잡이인 사람이 오른팔을 다쳤으니 더 더욱 글을 못쓰게 된 것이었습니다.

지금은 깁스를 푼 상태이지만 아직은 완전하지 못한데요. 뼈가 다친 것이 아니기 때문에 어느 정도는 움직일 수 있는데요.

앞으로는 움직일 수 있을 만큼만 일을 하고 블로그에 글도 올리고 해야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