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 for '지방의원'

통합진보당 해산에 대해..

통합진보당이 지난 19일 헌법재판소에서 해산결정과 소속 국회의원들의 의원직 상실에 대해 엄청난 후폭풍이 일고 있습니다.

사실 이번 판결에서 해산은 많은 사람들이 예상 가능한 시나리오였지만, 국회의원직 상실까지는 정말 의외였는데요. 더군다나 비례의원은 물론이고 선출직 국회의원 3명까지 이렇게 되니 시끄러워진 것입니다.

특히 오늘 지방의원에 대해서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선출직 지방의원에 대해서는 무소속으로 의원직을 유지하게 되었지만 비례의원의 경우는 모두 박탈을 해버렸습니다.

어떻게 생각을 하면 당이 없어졌으니 당의 지지율에 따라 결정이 되는 비례의원들이 없어지는 것은 조금 시끄럽기는 하지만 큰 문제는 없어보입니다.

하지만 문제는 바로 지방의원들의 의원직 유지입니다.

이는 분명 앞뒤가 맞지 않는 결과를 보여줍니다. 헌재에서 국회의원들의 경우는 의원직 상실을 명령하였는데, 지방의원에게는 무소속으로 의원직을 유지하게 한 것에 대해 앞뒤가 맞지 않는 결과이기 때문입니다.

물론 한쪽은 헌재, 한쪽은 중앙선관위에서 결정을 내린 것이기 때문에 이중 잣대를 내밀었다고 하기는 힘이들지만, 다르게 생각을 하면 정부가 자신들에게 칼을 내밀 수 있는 국회의원들은 그 싹을 잘라버리고 지역이외의 지역에서는 힘이 없는 지방의원들은 그냥 유지를 하는 것 같습니다.

이번 사건은 어떻게 진행이 될까요?

예상에는 정부의 이중잣대를 가지고 통진당 소속이었던 국회의원들은 물론이고 이정희 전 대표를 비롯한 당원들이 끝임없이 투쟁을 버릴 확률이 높습니다. 그리고 각종 소송을 통해 기존 국회의원들의 의원직 회복을 위해 노력을 할 것입니다.

그러나 헌재에서 이번에 이렇게 결정이 된 이상 하위법원에서 이 결정을 다시 뒤없을 수 있는 확률은 거의 아니 아예 없다고 판단을 해도 무방할 것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통진당은 섣불리 대정부 투쟁을 하다가는 지방의원들까지 의원직을 상실할 수 있다고 봅니다. 뭐 정부는 충분히 그렇게 나올 수 있다 이거죠.

전 이번 일로 가장 우려가 되는 것이 이번 해산 결정의 지대한 영향을 미친 이석기 전 의원 문제가 다른 정당에도 비슷한 잣대를 내밀어 똑같은 일이 생기지는 않을까 합니다.

PS : 박정희때도 그렇고 전두환때도 그랬습니다. DJ에게 빨갱이 빨갱이 하면서도 정당을 해산시키는 일은 없었습니다. 그런데 21세기에 들어와 이게 뭐들하는 짓인지… 그리고 어떠한 방식이든 국민이 뽑은 대표를 단칼에 날려버리다니… 이런식의 해결방식은 아무리 생각을 해도 이해하기 힘든 방식이네요.